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조우종 정다은 부부 득녀 “임신과 출산, 얼마나 힘든지 깨달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조우종(41) KBS 아나운서 정다은(34) 부부가 득녀 소식을 전했다.
조우종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3일 “정다은 씨가 이날 오후 3시께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딸을 순산했다”며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며 가족과 지인의 축복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우종은 소속사를 통해 “아내를 보며 임신과 출산이 얼마나 힘든 과정인지 깨달았고 모든 어머니가 존경스럽다”며 “사랑스러운 딸 잘 키우겠다.부모로서의 새로운 인생 많이 격려해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KBS 아나운서 선후배로 만난 두 사람은 지난 3월 결혼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영화 ‘아수라’는 실화? 이재명 ‘그알’ 후 역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21일 은수미 성남 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 출신 기업가 연루설을 비롯해, 성남시와 경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