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수리 크루즈, 제이미 폭스가 새 롤모델? ‘끊임없는 루머에..’

입력 : 2017-09-17 13:56 | 수정 : 2017-09-17 13: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톰크루즈와 전부인 케이티 홈즈가 끊임없는 루머를 맞고 있다.
최근 외신은 “톰크루즈가 케이티 홈즈와 제이미 폭스의 로맨스를 질투한다는 할리우드 라이프의 보도는 가짜 뉴스”라고 밝혔다.


앞서 케이티 홈즈가 제이미 폭스와의 열애를 4년간이나 비밀로 유지한 것은 톰 크루즈와의 비밀 서약 때문이었다는 가짜 뉴스를 반박한 뒤 또 한 번의 루머를 반박하게 된 것이다.

이후 14일 외신은 “수리 크루즈가 제이미 폭스를 롤모델로 삼고 있다. 케이티 홈즈는 매우 고마워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케이티 홈즈는 톰 크루즈와의 이혼 후 수리에게 엄마와 아빠 역할을 동시에 소화해야 했다. 그러던 중, 제이미 폭스의 도움을 받았다는 것.

그러나 가십 검증 매체는 이를 반박했다. 가십 검증 매체에 따르면 수리는 제이미 폭스를 만난 적도 없고, 케이티 홈즈는 딸에게 부족한 부분이 있다고 느끼지도 않는다. 그러면서 순수한 어린이를 악용한 허위 보도라고 지적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덕제 “성추행 남배우?…시나리오대로 연기”

영화 촬영 중 상대 여배우를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조덕제가 1심과 달리 항소심에서 유죄가 인정돼 징역형을 선고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