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뉴욕 경찰관이 안젤리나 졸리 차량에 다가간 ‘반전 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뉴욕 경찰관이 할리우드 스타 안젤리나 졸리와 유쾌한 시간을 보냈다.
지난 13일(현지시간) 연예매체 스플래시닷컴은 안젤리나 졸리가 미국 뉴욕에서 경찰관과 함께 셀카를 찍는 모습을 포착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경찰관은 차 안의 안젤리나 졸리를 반가워하며 함께 사진을 찍고 있다. 매체에 따르면, 경찰관은 안젤리나 졸리가 탄 차인 것을 알고 보디가드에게 사진을 찍을 수 있느냐고 요청했고, 안젤리나 졸리는 흔쾌히 차 문을 열어 응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졸리는 최근 배우 브래드 피트와 이혼했다. 졸리는 피트와의 사이에서 아들 메덕스, 베트남에서 아들 팩스, 딸 자하라를 입양했으며, 둘 사이에 직접 낳은 딸 샤일로와 쌍둥이 남매 녹스·비비엔 등 6명의 자녀를 뒀다.

사진=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미투 맞고소’ 김흥국, 자택서 아내와 서로 폭

가수 김흥국이 아내를 폭행한 혐의로 입건됐다.MBN에 따르면 오늘(25일) 새벽 2시쯤, 김흥국이 자택에서 아내를 폭행했다는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