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강하늘X김무열 ‘기억의 밤’ 포스터 공개 ‘광기+섬뜩 미소’

입력 : 2017-10-09 14:29 | 수정 : 2017-10-09 14: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월 말 개봉을 확정 짓고 런칭 포스터를 공개하며 2017년 뜨거운 기대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기억의 밤’이 ‘#형제_의심을_품다’ 포스터와 ‘기억의 조각’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천재 스토리텔러 장항준 감독이 직접 각본과 연출을 맡은 작품이자, 충무로 대세 배우 강하늘X김무열이 스릴러 장르 역사상 역대급 시너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기억의 밤’이 ‘#형제_의심을_품다’ 포스터와 ‘기억의 조각’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기억의 밤’은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변해버린 형(김무열 분)과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강하늘 분)의 엇갈린 기억 속 감춰진 살인사건의 진실을 담은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다.

이번에 공개한 ‘#형제, 의심을 품다’ 포스터는 강하늘, 김무열이 극적인 표정 연기를 통해 지금까지 보여주지 않았던 소름 돋는 변신을 예고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강하늘은 광기를 머금은 섬뜩한 미소로 눈길을 끈다. 특히, 의미심장한 미소와 상반되는 ‘나는 미치지 않았다’‘는 카피는 보는 것만으로도 숨이 멎을 듯한 섬뜩한 분위기를 전하며,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돌아온 형뿐만 아니라 주변의 모든 것들을 의심하게 된 동생 ’진석‘의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또한, 감정을 읽을 수 없는 서늘한 표정의 김무열은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만드는 미친 존재감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무표정한 얼굴에서 오직 강렬한 눈빛만으로 압도적인 아우라를 내뿜는 김무열의 모습에 더해진 ’나는 기억한다‘는 카피는 괴한들에게 납치당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낯설게 변해버린 형 ’유석‘이 선사할 강력한 서스펜스를 기대케 한다.


강하늘과 김무열의 얼굴이 마치 한 사람인 듯 교묘한 구도로 연출된 포스터는 두 남자의 강렬한 캐릭터 대비를 한눈에 보여주며 시선을 압도한다. 여기에 ’형제, 의심을 품다‘는 카피는 엇갈린 기억과 의문의 살인사건에 숨겨진 진실을 파헤치며 자신의 기억조차 믿을 수 없는 ’진석‘과 ’유석‘에게 펼쳐질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1차 포스터와 함께 공개한 ’기억의 조각‘ 영상은 감각적인 비주얼과 파격적인 클로즈업 촬영으로 단숨에 눈길을 사로잡는다. ’기억의 밤‘에서 엇갈린 기억 속에서 살인사건의 진실을 찾으려는 두 남자로 호흡을 맞춘 강하늘과 김무열은 다양한 감정선을 입체적으로 표현하며 극강의 연기 시너지를 예상케 한다. 또한,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의 긴장감을 극대화하는 음악과 영화 속에서 펼쳐질 사건의 단서를 던지는 듯한 키워드는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강렬하게 자극하며 관심을 집중 시킨다.

강하늘X김무열의 예측할 수 없는 역대급 연기 변신을 예고하며 관심을 높이고 있는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 ’기억의 밤‘은 오는 11월 말 개봉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지지자 불러 ‘힐링궁’서 하는 일이…

튀는 발언과 기행으로 유명해진 허경영. 대통령 후보에도 도전했던 허씨의 숨겨진 이야기가 공개된다.13일 TV조선 ‘탐사보도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