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채림 부부, 임신 8개월 근황 ‘중국에서 행복한 연휴’

입력 : 2017-10-11 15:08 | 수정 : 2017-10-11 15: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채림과 남편 가오쯔치가 근황을 전했다.
중국 배우 가오쯔치와 채림은 최근 가족들과 함께 즐겁게 추석 연휴를 보내고 있다며 안부 인사를 전했다.


가오쯔치는 SNS에서 “우리 가족들이 함께 모였어요. 게다가 아내 채림도 있어요”라며 “처음으로 우리가 추석 연휴를 가족들과 함께 보내고 있어요. 여러분들도 즐거운 연휴가 되세요!”라고 글을 적었다.

한편 중국 매체는 “채림이 최근 임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여전히 우아하고 아름다운 모습을 하고 있다”고 보도하면서 “곧 엄마와 아빠가 될 가오쯔치 부부가 앞으로 더욱 행복해질 것 같다”고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채림과 가오쯔치는 2013년 중국 CCTV의 드라마 ‘이씨가문’에서 만나 인연을 맺었으며 2014년 10월 결혼했다. 현재 채림은 임신 8개월째다.

사진 = 웨이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덕제 “성추행 남배우?…시나리오대로 연기”

영화 촬영 중 상대 여배우를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조덕제가 1심과 달리 항소심에서 유죄가 인정돼 징역형을 선고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