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류화영, 옷 입은 거 맞아? ‘떡잎부터 알아본 섹시한 자태’

입력 : 2017-10-12 10:51 | 수정 : 2017-10-12 11: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류화영이 드라마에서 활약한 가운데 그의 섹시한 자태가 눈길을 끌었다.
11일 첫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의 인기가 뜨거운 가운데 장하리 역으로 인기를 모은 배우 류화영에게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류화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구색 드레스를 입고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피부색과 비슷한 컬러의 드레스는 옷을 안 입은 듯 착시 효과를 준다. 특히 그의 볼륨감 있는 몸매가 돋보였다.

한편 류화영은 지난 2010년 걸그룹 티아라에 미니앨범 2집 ‘템타스틱’ 활동부터 참여하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티아라 탈퇴 이후 2014년부터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한 류화영은 tvN ‘구여친클럽’, JTBC ‘청춘시대’, KBS 2TV ‘아버지가 이상해’ 등을 통해 연기자로서 자리매김했다.

류화영이 출연한 ‘매드독’은 사설 보험 범죄 조사팀 ‘매드독’의 활약을 통해 천태만상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내는 보험 범죄 조사극이다. 류화영은 뛰는 놈 위를 날아다니는 체조 선수 출신 홍일점 보험 조사원 ‘장선수’ 장하리를 연기하게 됐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덕제 “성추행 남배우?…시나리오대로 연기”

영화 촬영 중 상대 여배우를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조덕제가 1심과 달리 항소심에서 유죄가 인정돼 징역형을 선고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