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무한도전’ 훈남 도우미, 안타까운 죽음

입력 : 2017-10-12 15:36 | 수정 : 2017-10-12 15: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델 이의수가 스스로 목숨을 끊어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8일 오전 소속사 에스팀 측은 ‘지난 6일 에스팀과 오랜 시간 함께 해온 故 이의수 군의 갑작스러운 소식에 다시 한 번 안타까운 마음과 애도의 뜻을 전하며,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난 고인의 명복을 진심으로 빕니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의수의 사망 소식은 친형 이씨에 의해 처음 알려졌으며 고인의 친형은 SNS에 ‘제 하나뿐인 동생 의수가 2017년 10월 6일에 세상을 떠났습니다. 패션모델과 DJ활동으로 열심히 생활하며 스스로 멋있게 잘 살아가는 줄 알았는데.. 얼마나 힘들었는지 이런 선택을 스스로 결정한 것 같습니다’라며 ‘더 조사를 해봐야 확실해지겠지만 우리 의수가 좋은 곳으로 가길 기도해주세요. 장례식은 시간이 조금 걸려서 날짜와 장소가 정해지면 다시 글 게시할게요’라고 전했다.

한편, 모델 이의수는 1995년생으로 2013년 모델로 데뷔했으며 여러 방송활동과 DJ로 활동했다.

그는 2013년 방영된 MBC ‘무한도전’ 쓸친소(쓸쓸한 친구를 소개합니다) 특집에 도우미로 출연했으며 당시 수트를 입고 멤버들의 길을 안내하는 역할을 해했다. 또한, 당시 소속사에서는 유재석과 그의 인증샷을 공식 SNS에 올렸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손석희, 정우성 만나 “내가 정말 잘못 생각했다

UN난민기구 친선대사 자격으로 ‘뉴스룸’에 출연한 정우성이 ‘친선대사’라는 말과 행동으로 보여줬다.정우성은 14일 JTBC ‘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