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송중기 송혜교, 110평대 신혼집 공사 완료 “송중기 몇 번 봤다”

입력 : 2017-10-12 17:58 | 수정 : 2017-10-12 17: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결혼을 3주 앞으로 앞두고 있는 송중기 송혜교의 신혼집이 공사를 마쳤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배우 송중기는 지난 1월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에 위치한 100억 원대의 단독주택을 자신의 명의로 매입했다. 그가 사들인 주택은 지상 2층, 지하 1층 규모로, 면적은 371㎡(110평대)에 달한다.


주택을 매입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송중기가 송혜교와 결혼을 발표하면서, 해당 주택이 송혜교와의 신혼집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러한 보도에 송중기 측도 부인하지 않았다.

YTN Star에 따르면 지난 여름부터 리모델링에 들어간 이태원 집은 12일 현재 공사를 깔끔하게 마친 상태. 모던하고 깔끔한 외관이 특징이다.

주택 인근에 있는 한 상점 관계자는 해당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올 초 송중기를 여러 번 봤다. 요즘에는 보지 못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송중기 송혜교는 오는 31일 서울 중구 장충동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죽은지 10개월...유골함 들고 이별여행한 사연

당신을 기다리는, 당신의 옆을 지키고 있는 누군가가 있나요?지난 8월 7일. 짱아와 이별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좋아하던 차 조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