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데뷔’ 레인즈 서성혁 “음원차트 1위 공약? 복근 공개할 것”

입력 : 2017-10-12 18:14 | 수정 : 2017-10-12 18:1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레인즈(RAINZ)가 데뷔 앨범 ‘선샤인’(Sunshine)을 발매하고 데뷔의 꿈을 이뤘다.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는 그룹 레인즈의 데뷔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그룹 레인즈는 지난 6월 종영한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이하 ‘프듀2’) 탈락 멤버인 서성혁, 홍은기, 변현민, 김성리, 이기원, 주원탁, 장대현으로 구성된 그룹이다.


레인즈 멤버들은 “저희가 ‘프듀2’를 하며 친해져 연습도 같이하고 밥도 같이 먹곤 했다. 그런데 신기하게 그런 날마다 비가 와서 팬들이 저희를 레인즈라고 불러주셨다. 팬들이 지어준 멋진 이름으로 데뷔해 영광”이라며 데뷔 소감을 밝혔다.

타이틀곡 ‘줄리엣’은 누디스코 장르로 가사에는 줄리엣을 위해 모든 것을 바칠 수 있다고 맹세하는 로미오의 고백이 담겼다. 홍은기는 타이틀곡에 대해 “‘로미오와 줄리엣’이 지금까지 사랑받는 것처럼 우리 노래 ‘줄리엣’도 꾸준히 사랑받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레인즈 멤버들은 데뷔 앨범 활동 기간 동안의 목표로 음원차트 1위를 꼽았다. 김성리는 “1위가 간절히 하고 싶다”며 “1등을 하게 된다면 해외까지 나가서 저희를 사랑해주시는 팬들에게 무대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서성혁은 “1위를 하면 너무 좋겠지만 현실적으로 차트 10위권에만 들었으면 좋겠다”며 “목표를 이루면 복근을 만들어 보여드리겠다. 아직 미성년자이지만 곧 벗어나니 기대해주셔도 좋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죽은지 10개월...유골함 들고 이별여행한 사연

당신을 기다리는, 당신의 옆을 지키고 있는 누군가가 있나요?지난 8월 7일. 짱아와 이별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좋아하던 차 조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