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유인영, “다이어트 비결? 밥 대신 고기” 172cm 우월한 각선미

입력 : 2017-10-12 20:20 | 수정 : 2017-10-12 20: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인영이 시원한 각선미로 화제다.
배우 유인영이 12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진행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우월한 각선미를 드러냈다.

이날 유인영은 각선미가 드러나는 블랙 트임 드레스를 입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유인영 몸매가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그의 식습관이 재조명 된 것.


유인영은 앞서 한 제작발표회에서 자신의 식습관에 대해 언급했다. 유인영은 몸매 관리 비결을 묻는 질문에 “저는 거의 군것질을 하지 않는 편이다”라며 “과자나 빵 같은 것들도 안 먹는다. 좋아하지도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또 정말 살을 빼야겠다고 마음을 먹으면 밥 대신 고기만 먹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는 10일간 75개국에서 초청된 300편의 작품을 선보인다. 작품 수는 지난해(69개국 299편)와 비슷하다. 개막작은 신수원 감독의 ‘유리정원’이며, 폐막작은 대만 실비아 창 감독의 ‘상애상친’이다. 개막작과 폐막작이 모두 여성 감독의 작품이 선정된 것은 영화제 출범 이래 처음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대 목동병원에 네티즌들 “엄마 가슴 찢어져”

신생아 4명이 1시간30분 간격으로 연쇄적으로 사망한 이대 목동병원에 대해 네티즌들의 반응이 차갑다. 숨진 아이들에 대해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