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두산 기아’ 한국시리즈 시구 문재인 대통령-애국가는 백지영 ‘환한 미소’

입력 : 2017-10-25 23:02 | 수정 : 2017-10-25 23: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시리즈 기아 두산의 경기에 문재인 대통령이 시구에 나섰다. 애국가는 가수 백지영이 불렀다.
▲ ‘기아 두산’ 한국시리즈 시구는 문재인 대통령, 애국가는 백지영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열린 ‘2017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1차전 경기장을 방문해 깜짝 시구를 펼쳤다.


청와대 관계자는 “1차전 시구자가 김응용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회장에서 문재인 대통령으로 바뀌었다”며 “시구에 앞서 김응용 회장과 김성한 해설가와 약 15분간 연습을 했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앞서 지난 대선 선거운동 기간에 투표 독려 차원에서 ‘2017 투표 참여 리그’라는 야구 관련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 이벤트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투표 인증 1위 팀에 가서 시구한다는 공약을 내건 바 있다. 그 공약을 실천을 위해 기아 타이거즈의 홈 구장인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를 찾은 것.

애국가는 백지영이 불렀다. 한국시리즈는 야구 팬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는 만큼 시구와 애국가 독창에 심혈을 기울여 왔다. 지난해 애국가는 박정현이 부른 바 있다.

한편 이날 기아 타이거즈 대 두산 베어스의 한국시리즈 1차전 경기는 두산이 5대3으로 승리하며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