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수안 ‘더 서울어워즈’ 특별상 “송중기 소지섭 ‘대박’ 황정민 미안해요”

입력 : 2017-10-27 19:51 | 수정 : 2017-10-27 19: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수안이 ‘제1회 2017 더 서울어워즈’ 특별 배우상을 받았다.
27일 오후 6시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제1회 2017 더 서울어워즈’가 열렸다.


이날 김수안은 ‘제1회 2017 더 서울어워즈’ 특별상 주인공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영화 ‘군함도’에서 이소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그는 아역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내공 있는 연기력을 선보이며 주목받았다. 특히 지옥 섬을 탈출하려는 조선인 소녀의 모습을 통해 군함도의 아픔을 배가시켰다는 호평을 듣기도 했다.

수상자로 호명된 김수안은 “특별배우상을 저에게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군함도’란 작품, 제가 한 작품들 잊지 않고 이런 상 주셔서 감사드립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처음 ‘군함도’ 리딩할때 송중기, 소지섭 선배들 보고 ‘대박’이라고 했다. 이정현 언니도 만나고, 황정민 아빠 처음에 얼굴 빨갛다고 무서워해서 미안해요”라고 솔직 발랄한 소감으로 웃음을 안겼다.

한편 ‘더 서울어워즈’는 올해로 창간 32주년을 맞은 스포츠서울이 주최하고 더 서울어워즈 운영위원회가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사진=스포츠서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순 북한 병사, 의식 찾은 직후 “남쪽 맞습네

지난 13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한 북한 병사가 수술 후 의식을 찾은 뒤에 “여기가 남쪽이 맞습네까”, “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