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반드시 잡는다’ 성동일 “백윤식에 연기 칭찬 들어, 현장 막내는 처음”

입력 : 2017-11-09 16:53 | 수정 : 2017-11-09 16:5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성동일이 백윤식에게 특급 칭찬을 들었다고 고백했다.
9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는 영화 ‘반드시 잡는다’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김홍선 감독과 배우 백윤식, 성동일이 자리했다.


이날 성동일은 “영화를 촬영하며 현장에서 막둥이 소리 듣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현장에는 백윤식 선배님, 천호진 선배님이 계셨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성동일은 이어 “어느 날은 백윤식 선배님이 ‘동일아 오늘 보니 연기 많이 늘었더라’라고 하셨더라”라며 “막둥이는 정말 처음이다. 연기 많이 늘었다는 칭찬도 태어나 처음이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영화 ‘반드시 잡는다’는 30년 전 해결되지 못한 장기미제사건과 동일한 수법으로 또 다시 살인사건이 벌어지자 동네 터줏대감 심덕수와 사건을 잘 아는 전직 형사가 의기투합해 범인을 잡으려 하며 벌어지는 일을 다룬 작품이다. 오는 29일 개봉.

사진=연합뉴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순 북한 병사, 의식 찾은 직후 “남쪽 맞습네

지난 13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한 북한 병사가 수술 후 의식을 찾은 뒤에 “여기가 남쪽이 맞습네까”, “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