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알리 2년 만에 컴백 ‘익스팬드’ , 유명 작가 킬드런과 작업

입력 : 2017-11-10 10:58 | 수정 : 2017-11-10 10: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알리가 2년 만에 새 음악으로 돌아온다.
10일 가수 알리(34·조용진)이 새 앨범 아트웍과 함께 컴백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알리는 오는 16일 오후 6시를 기점으로 신곡을 공개, 활동에 나선다.

이번 앨범 타이틀은 ‘익스팬드(Expand)’로, 다양한 음악적 시도가 눈길을 끌 전망이다. 특히 R&B와 EDM 등 장르에 대한 알리의 욕심이 돋보일 것으로 보인다.

또 이번 앨범에 유명 작가 킬드런이 참여한 점도 주목할만한 대목이다. 킬드런은 지드래곤, 시아준수, 다이나믹 듀오 등 다양한 가수들과 협업해왔다.

사진=쥬스엔터테인먼트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순 북한 병사, 의식 찾은 직후 “남쪽 맞습네

지난 13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한 북한 병사가 수술 후 의식을 찾은 뒤에 “여기가 남쪽이 맞습네까”, “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