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헐리웃 배우 게리 올드만, 5번째 결혼 상대는 누구

입력 : 2017-11-12 15:38 | 수정 : 2017-11-12 15: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헐리웃 배우 게리 올드만의 5번째 결혼 사실이 뒤늦게 화제가 되고 있다.
▲ 게리 올드만
12일 배우 게리 올드만(60)이 5번째 부인을 맞이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그의 결혼 생활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9월 미국 매체들은 최근 게리 올드만이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자신의 매니저 집에서 5번째 결혼식을 올렸다고 보도했다.

게리 올드만은 작가 겸 아트 큐레이터인 지젤 슈미트와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그는 지난 2015년 4번째 아내 재즈 가수 알렉산드라 에덴보로와 결혼한 지 7년 만에 새 부인을 얻었다.

당시 게리 올드만은 “나이 차이와 라이프 스타일 차이가 너무 컸다”고 이혼 사유를 밝히기도 했다. 에덴보로와 게리 올드만은 28살 차이로 결혼 당시 화제를 모았다.

1988년 레스리 맨빌과 이혼, 1992년 배우 우마 서먼과 파경, 알코올 중독 치료 클리닉에서 만나 결혼한 3번째 부인 사진작가 도냐 피오렌티노와는 2001년 이혼했다.

한편 게리 올드만은 영화 ‘레옹’, ‘제5원소’, ‘드라큐라’, ‘해리포터’ 시리즈, ‘킬러의 보디가드’ 등에 출연하며 할리우드에서 큰 존재감을 나타낸 배우다.

사진=‘킬러의 보디가드’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