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마동석, 남다른 팔뚝 공개 “어깨 부상으로 고생 중”

입력 : 2017-11-13 21:48 | 수정 : 2017-11-13 21: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마동석이 남다른 팔 근육을 자랑했다.
지난 12일 마동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 ‘챔피언’ 도와주시는 대한팔씨름연맹(KAF) 임원들... 우리 백성열 선수를 비롯한 모든 선수들, 전국에 있는 각팀 선수들 모두 감사합니다. 오래된 어깨와 팔꿈치 부상으로 고생하고 있지만 묵묵히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마동석이 팔씨름 테이블에서 팔씨름 연습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 마동석의 맞은 편에는 백성열 팔씨름 국가대표 선수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팔씨름 테이블을 사이에 두고 진지하게 훈련에 임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선수 못지 않은 마동석의 남다른 팔뚝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마동석은 최근 개봉한 영화 ‘범죄도시’(감독 강윤성), ‘부라더’(감독 장유정)에 출연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또한 영화 ‘신과 함께’(감독 김용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순 북한 병사, 의식 찾은 직후 “남쪽 맞습네

지난 13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한 북한 병사가 수술 후 의식을 찾은 뒤에 “여기가 남쪽이 맞습네까”, “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