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루나 “인생 최저 몸무게는 40kg” 근육 다 빼는 다이어트 공개

입력 : 2017-11-14 13:27 | 수정 : 2017-11-14 13: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에프엑스 루나가 뷰티의 모든 것을 보여준다.


14일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의 여성채널 패션앤(FashionN) ‘화장대를 부탁해3’에서는 루나가 게스트로 등장해 다이어트 비법과 메이크업 숍 부럽지 않은 화장대를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각종 예능과 뮤지컬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활동하고 있는 루나가 출연해 뷰티크리에이터의 아이템 공개와 더불어 혹독한 다이어트에 성공한 다이어트 비법을 전수한다.

‘화장대를 부탁해3’ 루나의 뷰티 프로필 코너에서 루나는 가장 적게 나갔을 당시 몸무게가 40kg 정도였다고 인생 최저 몸무게를 고백했다. 루나는 “근육을 다 빼는 다이어트를 했었다”며 “탄수화물은 전혀 섭취하지 않고 오로지 단백질 위주의 식사를 했다”고 밝히며 걸그룹다운 철저한 자기관리의 진수를 보여준다.

루나는 이어 5~6개월 동안 탄수화물은 섭취하지 않고 우유와 단백질 위주로만 식사를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뷰티마스터 군단은 도저히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인 가운데, 우현증 뷰티마스터는 “우리 나이 때 저렇게 하면 죽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루나가 출연하는 ‘화장대를 부탁해3’은 오늘(14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