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꽃보다 청춘’ 위너, 스카이다이빙 도전 ‘한 맺힌 멤버 누구?’

입력 : 2017-11-14 17:53 | 수정 : 2017-11-14 17:5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서유기 외전-꽃보다 청춘’ 위너 멤버들이 스카이다이빙에 도전한다.
지난주 방송된 tvN ‘신서유기 외전 – 꽃보다 청춘 위너’(이하 ‘꽃청춘 위너’)에서는 호주로 납치아닌 납치를 당하는 위너의 모습이 그려졌다. 촬영 사실을 미리 알고 있었던 위너를 속이기 위해 제작진들은 블록버스터급 몰래카메라를 기획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안겼다. 이어 호주에 도착한 멤버들의 좌충우돌 여행기가 앞으로에 대한 기대감을 안겼다.


14일 방송되는 ‘꽃청춘 위너’에서는 서호주의 로트네스트 섬을 배경으로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기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멤버들은 산소통 없이 뛰어 내릴 수 있는 가장 높은 높이인 15,000피트 스카이다이빙에 도전할 예정이다. 스카이다이빙에 한이 맺힌 한 멤버를 뛰어내리게 하기 위해 위너 멤버들이 합심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대표 이미지에도 등장했던 서호주에서만 서식하는 동물 쿼카도 등장한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동물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쿼카의 귀여움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 쿼카와 셀카를 찍기 위한 멤버들의 애타는 노력들도 웃음을 유발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tvN ‘꽃청춘 위너’는 이날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tvN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