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거장 셰프’ 고든 램지 ‘냉장고를 부탁해’ 도전장...독설 쏟아낼까?

입력 : 2017-11-15 10:27 | 수정 : 2017-11-15 10: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슐랭 스타 10개 이상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적 셰프 고든 램지가 ‘냉장고를 부탁해’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15일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측에 따르면 고든 램지는 오는 18일 녹화에 참여해 15분 요리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이창우 ‘냉장고를 부탁해’ PD는 “이미 한 분야에서 최고인 분들이 15분 요리 대결을 한다는 것이 쉽지 않은 일인데, 고든 램지 셰프가 ‘냉장고를 부탁해’의 포맷에 관심을 가지고 흔쾌히 출연을 결정해줬다”고 밝혔다.

이날 녹화분은 12월 초쯤 방송된다.

고든 램지는 미슐랭 스타 16개를 보유한 세계적인 마스터 셰프다. 또 미국 유명 리얼리티 프로그램 ‘헬스키친(Hell’s Kitchen)’의 독설 진행자로 국내에서도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다.

그의 한국 예능 프로그램 출연은 이번이 처음이다. 게다가 15분 요리 대결에 직접 나선다는 소식이 들리면서 국내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이날 녹화에는 ‘마무리 투수’ 야구 선수 오승환과 메이저리그 코치인 전 야구선수 홍성흔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사진=오비맥주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