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수능 D-1’ 강성태 “점심 도시락 메뉴로 뭇국 추천”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공부의 신’ 멘토 강성태가 언급한 컨디션 조절 팁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한 강성태는 “수능 당일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강성태는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기 위해 10일 전부터 매일 수능일 처럼 살았다. 수능 당일 일어날 시간에 일어나고, 수능 시간표와 똑같이 공부했다”고 말했다.

또한 “점심도 급식 대신 도시락을 먹었다. 메뉴로는 뭇국이 좋다. 뭇국을 10일 동안 먹었더니 몸에서 무가 자라나는 줄 알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뭇국을 점심 메뉴로 선택한 이유에 대해 “소화가 잘 된다”고 설명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용석의 딴죽 “북한산 송이, 방사능 검사는 했

중고거래 사이트에 북한산 송이 재판매 글 올라왔다 삭제강용석 변호사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