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미란다 커-에반 스피겔 임신 소식...“미란이 언니 축하해요”

입력 : 2017-11-16 09:50 | 수정 : 2017-11-16 09: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5월 결혼한 톱모델 미란다 커가 임신 소식을 알렸다.
16일 톱모델 미란다 커(35) 측은 “미란다 커와 남편 에반 스피겔이 부모가 된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미란다 커와 남편 에반스피겔(28)은 결혼한 지 6개월 만에 두 사람의 아이를 갖게 됐다.

이날 미란다 커 측은 현재 임신 개월 수와 태아의 성별 등은 공개하지 않았다.

미란다 커의 임신 소식이 전해지자 국내 팬들은 “미란이 언니 임신 축하해요”, “엄마의 꽃 미모 닮은 아이 낳길!!”, “건강 조심하세요! 화이팅” 이라며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앞서 미란다 커와 에반 스피겔은 지난 5월 미국 로스앤젤레스 인근 브렌트우드 자택 정원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에반 스피겔은 미란다 커보다 7살 연하로, SNS ‘스냅챗’의 최고경영자로 알려져 있다.

한편 미란다 커는 할리우드 배우 올랜도 블룸과 이혼한 뒤 두 사람 사이에서 낳은 6살 아들 플린 블룸을 키우고 있다.

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 복심’ 양정철, 임종석 실장 만나겠다는 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현실 정치를 멀리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다.양 전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