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3년 내내 전교 1등” 김태희의 공부 비법은?

입력 : 2017-11-17 17:02 | 수정 : 2017-11-17 17:1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태희의 공부 비법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패널들이 중학교 3년 내내 전교 1등을 놓치지 않은 배우 김태희의 공부 비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시사문화평론가 최영일은 “김태희는 중학교 3년 동안 전교 1등을 한 번도 놓치지 않았다. 3년 동안 전과목 만점으로 전교 1등을 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최영일은 이어 “김태희의 담임선생님은 ‘수업 태도가 참 바르고 선생님들의 일거수일투족에 집중해서 오히려 선생님을 긴장시키는 학생이었다. 나의 교직 생활을 통틀어서 이런 학생을 본 적이 없다’고 고백했다”고 덧붙였다.

방송인 붐은 “김태희는 두 가지 철칙을 가지고 공부했다고 알려졌다. 첫 번째는 ‘바이오리듬에 맞춰 공부하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붐은 “그는 밤 10시부터 새벽 2시까지를 공부타임으로 정한 뒤 그 시간 동안 전 과목 예습, 복습을 완벽하게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가족심리상담전문가 이호선은 “두 번째 철칙은 ‘절대 포기하지 않기’였다”고 말했다. 이호선은 “김태희가 수학은 좋아했는데 사회계열에는 흥미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포기하지 않으면 언젠가 이뤄질 것이다’라고 생각한 그는 밤늦게까지 열심히 공부를 했다. 그 결과, 지각이 잦아져서 매를 많이 맞았다더라”고 말했다.

또한 “수업시간에 너무 티나게 조는 탓에 별명이 ‘헤드뱅잉’이었다고도 전해진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태희는 1999년 서울대 의류학과를 입학해 화제를 모았다.

사진=TV조선 ‘별별톡쇼’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니 밥값 결제’에 업계 “충격적···5년

업계 “대통령이 모바일 페이 체험했으니 나아지겠지···”“낡은 규제와 관행이 발목···중국에 시장 뺏길까 걱정”中 위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