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강식당’ 강호동까스 맛 본 손님들 반응 “돈가스가 너무 커”

입력 : 2017-12-06 13:43 | 수정 : 2017-12-06 13:4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식당’ 강호동까스를 맛 본 손님들이 “맛있다”고 호평을 했다.
지난 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신서유기 외전-강식당’에서는 강호동이 메인 셰프로 나선 ‘강식당’이 오픈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첫 손님을 위해 강식당 직원 강호동, 이수근 등은 초대형 돈가스인 ‘강호동까스’를 만들었다. 전날밤 고기 다지기에 온 힘을 다한 만큼 이들은 정성스럽게 돈가스를 만들었다.

돈가스를 맛 본 손님들은 “사이즈가 너무 커”라며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면서도 이내 “맛있다”며 극찬했다.

이를 보던 홀 서빙 담당 송민호는 “저희가 어제 고기 손질을 다 했다”며 뿌듯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주방에 있던 이수근과 강호동 또한 손님들의 반응에 환하게 웃었다.

사진=tvN ‘신서유기 외전-강식당’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니 밥값 결제’에 업계 “충격적···5년

업계 “대통령이 모바일 페이 체험했으니 나아지겠지···”“낡은 규제와 관행이 발목···중국에 시장 뺏길까 걱정”中 위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