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흑기사’ 신세경, 여행사 직원으로 깜짝 변신 ‘열혈 직원’

입력 : 2017-12-06 15:58 | 수정 : 2017-12-06 16: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흑기사’ 신세경이 여행사 직원으로 변신한 모습이 포착됐다.
신세경은 6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흑기사’에 정해라 역으로 캐스팅, 여행사 직원으로 변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출국을 앞둔 손님들을 챙기는 해라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신세경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공식 SNS를 통해 해라로 변신한 신세경의 활약을 예고했다.


사진 속 신세경은 여행사 유니폼을 입고 바쁜 모습이다. 단체 손님들이 안전하게 출국할 수 있도록 안내, 허용 용량을 초과한 화장품 빼기, 김치를 들고 탄 손님을 말리는 등 공항에서 정신 없는 하루를 보내고 있는 해라의 모습이 고스란히 녹아있다. 앞으로도 해라의 일터는 자주 등장한다. 자신의 일에 보람을 느끼고 꿈을 키워가는 해라의 일상을 담아 드라마의 리얼리티를 높일 예정이다.

신세경은 “대본을 보면서 직장에서 보여지는 해라의 모습이 무척 흥미롭고 재미있었다. 서툴 때도 있지만 잘 헤쳐나가는 씩씩한 해라를 끝까지 잘 연기하고 싶다. 작가님께서 해라를 통해 직장인들의 애환을 담고 싶다고 하셨기에 기대가 되고 더욱 열심히 연기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번 주 방송에서 갑자기 떠나게 된 해외 출장 덕에 설레는 해라가 슬로베니아에서 운명적인 남자 수호(김래원 분)을 만나게 돼 느끼는 감정선까지 담겨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아낼 예정이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흑기사’는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위험한 운명을 받아들이는 순정파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 멜로 드라마다. 이날 오후 10시 첫 방송.

사진=나무엑터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니 밥값 결제’에 업계 “충격적···5년

업계 “대통령이 모바일 페이 체험했으니 나아지겠지···”“낡은 규제와 관행이 발목···중국에 시장 뺏길까 걱정”中 위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