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두 유 노우 BTS?” 질문에 잭 블랙, 예상치 못한 대답

입력 : 2017-12-22 13:08 | 수정 : 2017-12-22 13: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잭 블랙이 ‘무한도전’바라기 모습을 보였다.
미국 MTV 측은 지난 11일 미국 LA에서 열린 영화 ‘쥬만지:새로운세계’(감독 제이크 캐스단)의 레드카펫 행사 현장을 찾았다.


이날 MTV 측은 주연 배우들과 인터뷰를 했다. 드웨인 존슨, 잭 블랙, 닉 조나스, 카렌 길런 등을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리포터 조시 호로비츠는 배우들에게 기습 질문을 던졌다. “대부분의 10대 소녀들이 알고 있는 보이 그룹이 있다”며 “이들을 아느냐“라고 물었다.

놀랍게도, 이들은 방탄소년단을 알고 있었다. 드웨인 존슨은 “케이팝 친구들이다”며 “‘BTS’는 ‘비하인드 더 신’이라는 뜻”이라고 직접 설명했다.

닉 조나스도 방탄소년단을 알고 있었다. 그는 “BTS”라고 외치며 “요즘 끝내주게 인기 많은 보이 밴드”라고 극찬했다.

잭 블랙은 사진을 보자마자 자신만만한 표정을 지었다. “당연히 알고 있다”며 “무한도전 멤버들이다. 아, 아니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잭 블랙은 2016년 1월과 2017년 8월 두 차례 MBC ‘무한도전’에 출연하며 멤버들과 우정을 다진 바 있다.

한편 ‘쥬만지:새로운 세계’는 게임 ‘쥬만지’ 속으로 빨려 들어간 아이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액션 어드벤처 영화다. 내년 1월 3일 개봉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 마음 급해져…핵심 인물은 김백준 아닌 김

이명박 전 대통령 수사의 핵심 인물은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아닌 김희중 전 청와대 제1부속실장이며, 이 때문에 이명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