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신과함께’ 대만 박스오피스 1위 “가장 한국적인 것이 세계적인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김용화 감독)이 대만 흥행 1위에 올랐다.
‘신과함께-죄와 벌’은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대만 약 80개 스크린에서 개봉해,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이는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 ‘위대한 쇼맨’등 쟁쟁한 할리우드 영화를 제친 결과라 더욱 눈길을 끈다.

뿐만 아니라 2017년 한국 영화 최대 오프닝 실적을 기록한 ‘신과함께-죄와 벌’은 현지 최대 포털 사이트 ‘YAHOO!’의 박스오피스, 예고편 조회, 관객 만족도 등 각 지표에서 모두 1위를 달성해 영화에 대한 현지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느낄 수 있다.

대만 박스오피스 1위 소식에 김용화 감독은 “가장 한국적인 것이 세계적인 것이라는 것을 입증한 것 같아 매우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 이 마음 잊지 않고 이후 나올 2편도 열심히 준비하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향후 태국(12/28), 베트남(12/29), 라오스(1/11), 홍콩(1/11), 싱가포르(1/11), 말레이시아(1/11), 캄보디아(1/11), 호주(1/11), 뉴질랜드(1/11) 등 대만을 넘어 전세계에서 개봉할 예정인 ‘신과함께-죄와 벌’이 얼마나 더 놀라운 흥행 결과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신과함께-죄와 벌’은 국내에서 지난 20일 개봉, 470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돌풍 중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