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신과함께’ 800만 관객 돌파, 개봉 12일 만의 기록 “파죽지세”

입력 : 2017-12-31 16:38 | 수정 : 2017-12-31 16: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신과 함께’가 800만 관객 돌파로, 2017년 흥행 2위작으로 기록됐다.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김용화 감독)이 개봉 12일째이자 2017년의 마지막날인 12월 31일 오전 11시 8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2017년 전체 박스오피스 2위에 등극한 기록이다. ‘스파이더맨: 홈커밍’(725만명)과 ‘공조’(781만명)를 차례로 제치고 올해 개봉작 흥행 순위 2위로 올라섰다.

또한, 개봉 13일만에 800만 돌파에 성공한 ‘택시운전사’보다 하루 빠른 속도로 800만 관객을 동원한 것으로, 2018년에도 계속해서 흥행 열풍을 이어갈 것을 예고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신과함께-죄와 벌’ 열풍은 대한민국에 머무르지 않고 세계로 뻗어가고 있다. 중화권 흥행의 바로미터인 대만에서 개봉주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것에 이어 태국, 베트남 등 다양한 나라에서도 연일 화제를 모으며 전세계를 神들의 열기로 물들이고 있다.

800만 관객 돌파 기념 배우들의 감사 인증샷 역시 눈길을 끈다.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김동욱, 이준혁, 김용화 감독까지 ‘신과함께-죄와 벌’의 흥행 주역들은 800만 기념 풍선과 함께 진정한 귀인들을 향해 감사의 미소를 보이고 있다. 특히 6명의 흥행神들은 8 모양의 풍선을 뒤집어 무한대의 모양을 만들며 800만 관객 여러분께 무한대로 감사하다는 뜻을 담은 재치 넘치는 인증샷으로 더욱 뜻 깊은 의미를 전달하고 있다.

지치지 않는 흥행 열기로 연말 극장가를 뜨겁게 마무리한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 복심’ 양정철, 임종석 실장 만나겠다는 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현실 정치를 멀리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다.양 전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