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그것만이 내 세상’ 윤여정, “내가 연기 제일 못하더라...죄송하다”

입력 : 2018-01-03 18:18 | 수정 : 2018-01-03 18:1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윤여정이 걸크러시 매력을 뽐냈다.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언론시사회에 배우 윤여정, 이병헌, 박정민, 최성현 감독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윤여정은 이번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관전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관전 포인트 그런 건 잘 모른다”라며 “보시고 싶은 대로 보시면 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이병헌과 박정민이 (연기를) 너무 잘한다”라며 “제가 제일 못했더라. 그래서 죄송하다. 열심히는 했는데 그것밖에 안 됐다”고 말했다.

한편 윤여정이 출연하는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주먹만 믿고 살아온 한물간 전직 복서 김조하(이병헌)와 엄마만 믿고 살아온 서번트 증후군 동생 오진태(박정민) 두 형제가 난생처음 만나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살아온 곳도, 잘하는 일도, 좋아하는 것도 다른 두 사람이 빚어낼 유쾌한 웃음과 감동이 개봉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오는 17일 개봉한다.

사진=뉴스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 마음 급해져…핵심 인물은 김백준 아닌 김

이명박 전 대통령 수사의 핵심 인물은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아닌 김희중 전 청와대 제1부속실장이며, 이 때문에 이명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