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그것만이 내 세상’ 이병헌 “극중 브레이크댄스, 연습 안 해..타고났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것만이 내 세상’ 이병헌이 타고 난 춤솜씨를 자랑했다.
3일 오후 서울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언론시사회에는 배우 이병헌, 박정민, 윤여정과 최성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이병헌은 극중 수준급의 브레이크 댄스를 선보인 것에 대해 “시나리오에 ‘느닷없이 일어나 브레이크댄스를 춘다’라는 지문을 봤다”며 “사실 연습 전혀 안했다. 저의 몸놀림과 춤솜씨는 선천적인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관객분들이 싸이 뮤직비디오를 연상하겠구나 생각해서 걱정되더라. 싸이의 뮤직비디오를 많은 분들이 보셨기 때문에, 갑자기 드라마에서 빠져 나와 싸이 뮤직비디오를 연상하면 어떡하나 하는 걱정이 되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이병헌은 싸이의 ‘I LUV IT’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바 있다.

‘그것만이 내 세상’은 주먹만 믿고 살아온 한물간 전직 복서 조하(이병헌)와 엄마만 믿고 살아온 서번트 증후군 동생 진태(박정민), 살아온 곳도, 잘하는 일도, 좋아하는 것도 다른 두 형제가 난생처음 만나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17일 개봉 예정.
▲ ‘그것만이 내 세상’ 최성현 감독, 박정민, 윤여정, 이병헌
연합뉴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교사들, 동료 자녀 서울대 지역균형 추천

서울의 한 전통 깊은 사립고에서 교장이 규정을 어긴 채 교회 지인 등을 정규직 교사로 채용했다가 적발됐다. 또 이 학교에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