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하리수, 다이어트 성공으로 몰라보게 달라진 근황 “누구세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하리수가 다이어트에 성공해 눈길을 끌고 있다.


5일 방송인 하리수(44·이경은)가 자신의 SNS를 통해 근황을 공개, 몰라보게 달라진 외모로 탄성을 자아냈다.


하리수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이어트에 성공한 자신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11월 초부터 시작한 다이어트. 한 달을 열심히 운동과 함께 식이요법을 병행하며 살을 빼고, 12월 한 달은 유지해서 목표 체중에 도달!”이라는 글을 함께 올렸다.

이어 “개인적으론 조금 더 여유 있게 살이 찐 내가 좋았었는데. 당분간만 내 살들과 헤어져야 겠네. 다시 만나자! 기다려! 조금만 이렇게 지내다 돌아갈게”라고 덧붙였다.

사진 속 하리수는 몰라보게 달라진 외모로 놀라움을 주고 있다. 하리수는 소멸될 듯한 작은 얼굴과 선명하게 드러난 11자 복근을 자랑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뭐야, 대체 얼마나 살을 뺀거야?”, “하리수 인형인줄...”, “장난 아니다. 역시 살빼는 게 답인가”, “누구세요?”라는 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2001년 한 화장품 광고로 데뷔한 하리수는 ‘여자보다 예쁜 여자’로 화제를 모았다. 2007년 가수 미키정(본명 정영진)과 결혼했으나, 지난해 5월 결혼 10년 만에 이혼했다.

사진=하리수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태우 딸’ 노소영 갑질 “머리 왜 달고 다니

최태원 에스케이그룹 회장의 부인인 노소영(57)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갑질 행위에 대한 폭로가 불거졌다.한겨레는 2007년 이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