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중견 배우 이영하, 69세에 가수로 변신...앨범 ‘사랑 중 이별이’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견 배우 이영하가 가수로서 제2의 도약을 꿈꾸고 있다.
9일 배우 이영하(69)가 자신의 인생을 담은 곡 ‘사랑 중 이별이’를 발표, 가수로서 출사표를 던졌다.


앞서 이영하는 지난해 한 방송에 출연해 “연기자가 되기 전 이미 미8군 부대를 누비던 가수였다”라고 고백, 숨겨진 노래실력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영하는 첫 앨범 ‘사랑 중 이별이’를 지난해 12월 13일 발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뮤직비디오는 이영하가 출연한 작품과 성장 스토리가 담긴 사진으로 꾸며져 그의 인생을 엿볼 수 있는 한 편의 영화 같다는 평이 주를 이루고 있다.

이영하는 이번 앨범 발매와 관련 “이 노래가 사랑을 갈망하는 이들, 사랑의 환희에 눈물겨워 하는 이들, 사랑의 소멸에 눈물짓는 모든 이들에게 따스한 위로와 희망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영하는 1968년 뮤지컬 배우로 데뷔해 1977년까지 극단 광장에서 연극배우 활동을 했다. 같은 해 영화 ‘문’을 시작으로 다수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했다.

이영하는 동료 배우 선우은숙과 결혼했으나, 결혼 26만인 지난 2007년 이혼했다.

사진=MBN. 이영하 ‘사랑 중 이별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기농 수제쿠키, 알고보니 코스트코 재포장…맘

지난 7월부터 13차례 걸쳐 사기 판매 의혹해당 업체, 의혹 일부 인정하고 사과소비자들 단체 형사 고소 준비중대형마트에서 염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