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오마이걸 ‘비밀정원’으로 컴백, 거식증으로 탈퇴한 멤버 진이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오마이걸이 컴백을 알린 가운데, 거식증 증세로 활동을 중단한 멤버 진이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9일 걸그룹 오마이걸이 5번째 미니앨범 ‘비밀정원’을 발매,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오마이걸은 이날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신세계 메사홀에서 새 음반 쇼케이스를 열고, 새 앨범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오마이걸 멤버들은 쇼케이스 자리에서 거식증 증세로 탈퇴한 멤버 진이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멤버들은 “진이의 빈자리가 느껴지지 않도록 더 열심히 노력할 테니 기대해 달라”며 “진이와 자주는 아니지만 연락하며 서로 응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오마이걸 멤버 진이는 지난 2016년 8월 거식증 치료를 위해 활동을 중단, 이후 탈퇴 소식을 전해 팬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 사진=진이 인스타그램
진이가 겪은 거식증은 섭식 장애 중 하나로, 장기간 음식을 거절하면서 나타나는 질병 증세이다.


진이는 이후 지난해 10월 “여러분께 너무 감사하고 죄송하다”며 “일상으로 돌아가 새로운 꿈과 함께 제 나이에 할 수 있는 수많은 일들을 경험하고 도전해보려고 한다”고 탈퇴 소식을 전했다.

한편 진이를 제외한 멤버 7명으로 컴백한 오마이걸의 미니앨범 `비밀정원` 음원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사진=뉴스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남북 정상, 백두산 천지 산책은 ‘하늘’이 도왔

마침내 남북 정상이 20일 백두산에 올라섰다.18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정은 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