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골든디스크 어워즈’ 아이유 대상 “내색하지 않으려다가 병들지 않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이유가 골든디스크 어워즈 대상의 주인공이 됐다.
가수 아이유는 10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에서 진행된 제32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음원부문 시상식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데뷔 10주년을 맞은 아이유는 의미있는 상으로 한해를 시작하게 됐다.


이날 아이유는 “먼저 ‘밤편지’ 사랑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 아이유팀 고맙고 이따 회식해요. 유애나 사랑합니다. 모든 아티스트분들과 스태프분들께 고생하셨고 축하드린다는 말 전하고 싶다”고 주변 사람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이어 “사실 아직 많이 슬프다. 사람으로서도 친구로서도 뮤지션으로서도 너무 소중했던 한분을 먼저 보내드리고 왜 그 분이 그렇게 힘들고 괴로웠는지 알거 같고 저도 모르는 감정은 아닌 것 같아서 아직까지도 슬프고 미안한 마음이 든다”고 故 샤이니 종현을 추모하며 눈물을 글썽였다.

아이유는 “기쁠때 기프고 슬플때 울고 배고프면 힘 없고 아프면 눈물 떨어지고. 그런 자연스러운 일들이 자연스럽게 내색되고 자연스럽게 받아들여졌으면 좋겠다. 특히 저희 아티스트분들은 사람들을 위로하는 일을 하는 일을 하는 분들인만큼 사람으로서 먼저 스스로를 돌보고 다독였으면 좋겠다. 내색하지 않으려고 하다가 오히려 병들고 아파하는 분들이 없었으면, 정말 없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끝으로 “수상하신 분들 오늘 마음껏 축하하고 즐겁게 지내시다가 모두 잘 잤으면 좋겠다”고 수상 소감을 마무리했다.

아이유에게 대상을 안긴 ‘밤편지’는 올해 음원차트에서 가장 큰 사랑을 받은 메가히트곡이다. 지난해 3월 발매된 아이유 정규 4집의 1차 선공개곡이었던 ‘밤편지’는 음원차트를 올킬했다. 현재까지도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다.

‘밤편지’ 뿐만 아니라 오혁과의 듀엣곡 ‘사랑이 잘’을 비롯해 ‘팔레트’, ‘이 지금’, ‘가을아침’ 등으로 음원차트를 흔들며 독보적인 여성 솔로 파워를 보여줬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남북 정상, 백두산 천지 산책은 ‘하늘’이 도왔

마침내 남북 정상이 20일 백두산에 올라섰다.18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정은 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