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나혼자산다’ 헨리, 사랑니 뽑은 뒤 표정 보니 ‘멘탈 붕괴’

입력 : 2018-01-12 16:21 | 수정 : 2018-01-12 16: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혼자산다’ 헨리가 사랑니를 뽑기 위해 치과를 찾았다.
12일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 측은 “왼손은 거들뿐ㅠㅠ 헨리 사랑니 발치 현장!”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선공개했다.


영상에는 사랑니를 뽑기 위해 치과를 찾은 헨리의 모습이 담겼다. 헨리가 치료를 받는 모습을 본 ‘나혼자산다’ 멤버들은 자기가 아픈 것처럼 고통스러운 듯한 표정을 지었다. 전현무는 “제가 왁싱할 때 저랬다”며 공감하기도 했다.

치과 의사는 헨리에게 “아프거나 불편하면 왼손을 들라”고 말했지만, 막상 헨리가 왼손을 들자 “응 괜찮아”라고 덤덤하게 말했다. 헨리는 사랑니를 두 개 뽑고서야 진료 의자에서 내려올 수 있었다.

한편, MBC ‘나혼자산다’는 이날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네이버TV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 복심’ 양정철, 임종석 실장 만나겠다는 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현실 정치를 멀리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다.양 전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