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신과함께’ 관객수, 1400만 돌파 눈앞 “인생에 이런 경험 없을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신과함께’가 역대 개봉영화 관객수 3위를 기록했다.


27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김용화 감독의 ‘신과 함께-죄와 벌’은 지난 26일까지 1376만335명 관객을 동원하며 1341만4200명의 관객수를 기록한 ‘베테랑’을 제쳤다.


역대 박스오피스 1위는 2014년 개봉한 ‘명량’(1761만5152명)이며, 2위는 같은 해 개봉한 ‘국제시장’(1426만2498명)이다.

‘신과함께’가 ‘국제시장’을 넘어서기 위해서는 관객 100만명이 필요하다. 지난해 12월 20일 개봉 후 한 달이 지난 현재까지도 590개의 스크린을 확보하고 있어 ‘국제시장’의 관객수를 넘을수 있을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관객 1400만명 돌파를 앞두고 주연배우 차태현은 “인생에 이런 경험은 또 없을 것”이라며 “어떨떨하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과함께’는 저승에 온 망자(차태현)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하정우, 주지훈, 김향기)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하태경 “홍준표, 민주당 선거운동 해주고 있다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은 27일 “한국당은 북미정상회담이 깨질 것 같으면 환호하고 성사될 것 같으면 야유를 보내는군요”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