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그래미 어워드’ 브루노마스 6관왕 “이 업계의 산전수전 겪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R&B 팝가수 브루노 마스가 ‘그래미 어워드’ 6관왕의 주인공이 됐다.

▲ 브루노 마스가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열린 ‘제60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24K Magic’으로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노래를 석권했다.
AP 연합뉴스
28일(현지시각) 미국 뉴욕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열린 ‘제60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6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던 브루노마스는 후보에 올랐던 모든 상을 휩쓸며 6관왕에 올랐다. 특히 브루노마스는 그래미 어워드에서 주요 3개상으로 통하는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노래’ 부문을 모두 휩쓸며 화제가 됐다.


브루노마스는 2016년 말에 발매한 정규 3집 ‘24K 매직(Magic)’으로 지난해 세계 팝 신을 장악했다. 90년대라는 하나의 연결고리 아래 R&B, 펑크, 힙합, 뉴잭스윙 등을 관통한 앨범이다.

그는 이날 그래미 어워드에서 상을 받고 “지금까지 오랜 시간을 내 밴드와 함께해왔다. 그들과 영화에서나 나올 법한 업계의 산전수전을 함께 겪어왔음은 물론이다. 그래서 오늘밤 이 상을 그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날 브루노마스는 빌보드 1위에 올랐던 여성 신예 힙합 뮤지션 카디 비(Cardi B)와 함께 본인의 최신 싱글 ‘피네스(Finesse)’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