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다이나믹듀오 개코, 딸 태이와 커플룩 입고 찰칵...“큰 개코와 작은 개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감성 힙합으로 돌아온 다이나믹 듀오의 개코가 딸과 커플룩을 맞춰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12일 다이나믹 듀오 멤버 개코(38·김윤성)가 딸바보 면모를 보였다.


개코는 이날 SNS를 통해 딸 태이와 찍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개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미(아내)가 태이한테 가끔 ‘윤성아’라고 부른다”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엘리베이터를 탄 개코와 딸 태이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색상이 다른 무스탕 자켓으로 맞춰 입은 개코와 딸 모습은 네티즌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개코는 비니를 쓴 채 검은색 후드티와 베이지색 무스탕을 매치해 입었다. 태이는 동물 모자와 분홍색 무스탕, 어그 부츠로 멋을 냈다. 비슷한 패션 스타일과 함께 똑 닮은 얼굴이 누가 봐도 부녀 사이임을 알게끔 했다.

이를 본 네티즌은 “딸은 아빠를 닮쥬”, “큰 개코와 작은 개코”, “태이 완전 귀여워...”, “유전자는 위대하다”, “태이 정말 사랑스럽네요”, “인형이 걸어다니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개코가 속한 그룹 다이나믹 듀오는 지난 7일 약 2년 만에 신곡을 발표, ‘봉제선’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사진=개코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남학생은 “사랑해” 학부모는 욕설… 교사 휴대

“자리 바꿔달라” 밤에도 민원 전화·문자 80% “휴대전화로 인한 교권침해 심각” 수업 중 애정행각 제지에 아동학대 고발 ‘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