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개그맨 김장군 이혼, 1년 6개월 만에 파경 “딸 양육비 못 댈까 걱정”

입력 : 2018-02-12 17:03 | 수정 : 2018-02-12 17: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김장군이 이혼한 사실이 알려졌다.
12일 김장군이 지난해 11월 5세 연하 아내 A씨와 결혼 약 1년 6개월 만에 합의 이혼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두 사람은 지난 2015년 11월 지인 소개로 만나 연인이 됐고, 2016년 5월 1일 결혼식을 올렸다. 그러나 1년 6개월 만에 파경을 맞았다. 슬하에 둔 딸의 양육권은 아내가 갖기로 했다.

김장군은 스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내가 모자란 부분이 많아서 이혼까지 왔다”면서 “그동안 ‘개그 콘서트’ 하나 하면서 살아왔는데, 이번 일로 인해 혹여나 딸 양육비도 못 주게 될 까봐 걱정이 된다”고 털어놨다.

김장군은 2010년 KBS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현재 ‘개그콘서트’의 코너 ‘욜로(老)민박’에 출연 중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창올림픽서 초스피드 ‘병장’ 제대한 선수는

‘합법적인 도핑’ 뜻하는 ‘면제로이드’ 신조어도메달 따도 ‘군 면제’ 아닌 ‘체육요원 편입 자격’의무복무기간 2년 10개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