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YMC 측 “강다니엘, 육지담과 과거 친분..루머에 강경 대응” [공식입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육지담과 관련된 논란에 대해 강다니엘 측이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 육지담 강다니엘
육지담 인스타그램, 하이컷
14일 워너원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 측은 논란과 관련해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래퍼 육지담은 워너원 팬의 빙의글(아이돌을 주제로 한 팬픽의 일종이며 작가 혹은 독자가 주인공으로 보이게 만든 소설)이 자신의 이야기라고 주장해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YMC엔터테인먼트입니다. 워너원 강다니엘군과 관련하여 공식입장 전달드립니다.

본 소속사는 금일 이슈가 되고있는 소속 아티스트의 팬 게시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은 입장 전달드립니다.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하태경 “홍준표, 민주당 선거운동 해주고 있다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은 27일 “한국당은 북미정상회담이 깨질 것 같으면 환호하고 성사될 것 같으면 야유를 보내는군요”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