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지금 만나러 갑니다’ 손예진 “소지섭, 거절했었다” 폭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손예진이 ‘지금 만나러 갑니다’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 ‘지금 만나러 갑니다’ 손예진 소지섭
더팩트
22일 오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감독 이장훈) 제작보고회에는 이장훈 감독과 주연 배우 소지섭, 손예진이 참석했다.


이날 손예진은 작품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계속 멜로 영화를 찍고 싶었는데 좋은 멜로 영화를 만나기 쉽지 않다. 결정하기도 어렵고, 제작도 잘 안 된다. 배우들은 아무리 기다려도 그 시기에 제작되지 않으면 시나리오를 볼 수 없다”면서 “마침 이 시나리오를 읽었고, 단숨에 읽어내려가면서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소지섭과의 호흡에 대해 “데뷔작을 소지섭 오빠와 함께했다. 드라마 ‘맛있는 청혼’에서 남매로 호흡을 맞춘 적이 있다. 이후 광고도 몇 번 찍었다. 저의 부족한 모습을 다 봐왔기 때문에 오히려 더 친근함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먼저 ‘지금 만나러 갑니다’ 시나리오를 결정하고, 소지섭 오빠의 결정을 기다리면서 떨고 있었다. 사실 오빠가 처음엔 안 한다고 거절했었다”라고 폭로했다.

손예진은 “소지섭 오빠가 마지막에 극적으로 합류했다. 소식을 접하고 정말 쾌재를 불렀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 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분)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오는 3월 14일 개봉 예정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