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소지섭 손예진 “버스에서 손 잡는 신, 실제로 떨렸다” 고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지섭, 손예진이 영화 촬영을 하며 실제 설렘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22일 서울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는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감독 이장훈)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 참석한 소지섭은 “버스 정류장에서 손예진과 손잡는 장면에서 진짜 떨리고 설렘을 느꼈다”고 말했다.

손예진 또한 “버스 정류장에서 기다리고 손을 잡는데 설레더라. 누군가의 손 잡고 설렌 게 언제였나 싶었다”고 언급했다.

손예진은 이어 “보통 영화들이 자극적이고 빠르다. 손을 잡는, 순차적 순서를 많이 생략한다. 우리 영화는 너무 순차적인데, 그 순차적이었던 그 예전의 풋풋한 순수함을 꺼내주니까, 저는 이런 지점에서 관객분들이 아주 많이 공감하고 좋아해주실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1년전 세상을 떠난 아내가 남편의 곁으로 다시 돌아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멜로 영화다. 이치카와 다쿠지 작가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다. 오는 3월 14일 개봉.
▲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스틸
사진=네이버영화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