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7년의밤’ 장동건 “류승룡과 호흡...세계 최고의 배우” 극찬한 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년의 밤’ 배우 장동건과 류승룡이 서로 호흡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 류승룡 장동건
27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는 영화 ‘7년의 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번 작품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장동건과 류승룡도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배우 류승룡은 “장동건의 팬”이라며 “만나기 전부터 기대를 많이 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장에서 장동건은 젠틀하다가도 연기할 때는 무섭더라. 선한 눈망울에서 무서움을 주더라. 그 눈빛은 지금도 잊을 수 없다”며 장동건의 연기에 놀라움을 표했다.

그러면서 “항상 고민하고, 긴장하고 스스로를 다잡는 모습에 많이 배웠다”고 설명했다.

장동건 역시 류승룡과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장동건은 “예전에 류승룡이 ‘굿모닝 프레지던트’에 특별출연해서 한 장면을 같이 촬영한 적 있다”며 “특별한 캐릭터도 아니고, 한 장면을 촬영하는 것인데도 엄청난 에너지를 보여주더라. 당시 류승룡이 단박에 내 힘든 점을 알아챘다. 상대방에 대한 이해도와 배려가 있는 배우구나 싶더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작품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게 돼 기대를 많이 했다. 각자의 성격 등을 떠나 그냥 잘 맞는 사람이 있다. 에너지를 나눌 줄 아는 배우구나 싶었다”라며 “세계 최고의 배우가 아닌가 싶다”고 극찬했다.

한편 추창민 감독의 새 영화 ‘7년의 밤’은 정유정 작가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세령호에서 벌어진 비극적인 사건과 복수 그리고 그에 얽힌 진실을 담은 스릴러 영화다.

한순간 우발적 살인으로 모든 걸 잃게 된 남자 최현수(류승룡 분)와 그로 인해 딸을 잃고 복수를 계획한 남자 오영제(장동건 분)의 7년 전 진실과 그 후 끝나지 않은 이야기를 그린다.

배우 류승룡, 장동건, 송새벽, 고경표 등이 출연, 오는 3월 28일 개봉한다.

사진=뉴스1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케이블 채널 해외 촬영 중 신세경 숙소서 몰카

케이블 채널 올리브의 새 프로그램 해외 촬영 중 출연자인 배우 신세경과 걸그룹 에이핑크 윤보미의 숙소에서 ‘몰카’가 발견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