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아카데미 시상식’ 엠마 스톤, 드레스 아닌 바지 차림 ‘카리스마 눈빛’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엠마 스톤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전통적인 드레스 차림을 과감히 포기했다.
엠마 스톤은 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 극장에서 열린 제90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 참석했다.


이날 엠마 스톤은 드레스가 아닌 세련된 레드 수트 패션으로 레드카펫을 밟았다. 여기에 과감히 파인 블라우스를 선택해 섹시한 매력을 더했다.

‘오스카상’이라고도 불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은 미국 영화업자와 사회법인 영화예술 아카데미협회(Academy of Motion Picture Arts & Sciences)가 수여하는 미국 최대의 영화 시상식으로 1929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90회를 맞았다. 지미 키멜이 사회를 맡은 제90회 아카데미 시상식은 국내에서도 CGV를 통해 생중계됐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