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영화 ‘그날, 바다’, 세월호 참사 4주기 맞아 올 4월 개봉...세월호 침몰 원인 다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월호 참사를 다룬 영화 ‘그날, 바다’가 오는 4월 개봉한다.
8일 세월호 침몰 원인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그날, 바다’ 개봉이 확정됐다. 이날 티저 포스터도 공개됐다.


영화 ‘그날, 바다’는 2014년 4월 16일 세월호의 항로를 기록한 자동선박식별장치(AIS·Auto Identification System)를 추적해 아직 밝혀지지 않은 침몰 원인에 대해 과학적 분석과 증거로 접근하는 추적 다큐멘터리다.

또 사고 발생시간에 대한 엇갈린 진술과 사라진 항적, 탑승객 인터뷰와 목격자의 증언, 전문가 자문을 기반으로 세월호가 침몰한 4월 16일의 이야기를 재구성했다.

제작진은 이번 영화를 통해 단순한 의혹제기가 아닌 약 4년 가까운 시간 동안 치밀한 조사 끝에 밝혀낸 여러 증거를 제시할 전망이다.

이날 공개된 ‘그날, 바다’ 티저 포스터에는 어두운 바다 위, 침몰 직전의 세월호의 모습과 함께 ‘2014년 4월 16일’, ‘사라진 20분, 벗어난 경로’라는 문구가 담겨있다.

한편 김지영 감독이 연출을 맡은 ‘그날, 바다’는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는 오는 4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영화 ‘그날, 바다’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걸어 들어와 죽어 나가는 곳”…요양병원 실체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15일 방송을 통해 요양병원에서 벌어진 환자 폭행 사건에 대해 추적했다.명문대를 졸업하고 교단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