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손예진 옆 윤아, 미친 친화력 “지금 만나러 왔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녀시대 윤아가 톱 배우들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배우 엄지원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밤. 예진 영화 시사회. 보석 같은 눈을 가진 예진이의 또 한번의 선택. 지금 만나러 갑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손예진의 새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를 응원하기 위해 뭉친 스타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손예진을 비롯해 엄지원, 공효진, 오윤아, 송윤아 등 톱배우들이 행복한 미소를 지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전달하고 있다.

특히 배우들 가운데서 윤아의 존재감이 눈길을 끈다. 윤아는 이날 배우 박보검과의 만남을 인스타그램을 통해 동영상으로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내일(14일) 개봉.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이영자 현상’이란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하락한 것과 관련, ‘이영자 현상’이라는 분석을 내놨다.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