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새론 자퇴 “현재 학교 안 다닌다..나만의 계획 확고하게 있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새론이 고등학교 자퇴를 고백했다.
13일 방송된 올리브 ‘달팽이 호텔’에서 김새론은 학교에 대해 묻자 “자퇴를 해서 안 다니고 있다. 좀 더 하고 싶은 공부가 있어서 자퇴를 했다”고 밝혔다.


김새론은 “예고를 다녔고 대학도 연영과를 생각하고 있는데 6~7년을 연기만 공부하니까 고등학교 3년은 언어를 공부하고 싶었다. 2시간씩 하고 검정고시도 2시간씩 공부한다”며 “운동을 하거나 배우고 싶은 걸 배운다. 학교 시간을 똑같이 나한테 따로 쓴다”고 전했다.

자퇴를 결심하고 나서 엄마의 반응이 어땠는지 묻자 김새론은 “저만의 계획이 확고하게 있었다. 나름 열심히 실천 중이라 부모님이 기다려주신다”고 말했다.

이에 장영남은 “어린데 생각이 남다른 게 있다”며 김새론을 칭찬했다.

김새론은 또한 아역배우 활동을 하는 자신을 위해 헌신했던 부모님에 대한 안쓰러움과 미안함을 드러내며 “사랑한다는 표현을 할 수 있을 때 바로바로 생각날 때마다 하자는 생각이다. 아침마다 엄마아빠에게 사랑한다고 말한다”고 성숙한 모습을 보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재명은 기소…혜경궁 김씨 기소 못하는 이유

檢, 이르면 11일쯤 李지사 기소할 듯3개 혐의 경찰 의견대로 “공소유지 가능”김혜경씨=혜경궁 김씨, 직접 증거 불충분‘김부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