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지금 만나러 갑니다’, 17개국 선판매..대만 “훌륭한 배우들, 개봉 기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가 17개국에 선판매되는 쾌거를 거뒀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감독 이장훈·제작 무비락) 측은 14일 전 세계 17개국 선판매와 함께 아시아 주요 국가에서 동 시기 개봉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배우 소지섭과 손예진의 감성 ‘케미스트리’는 물론, 풍성한 캐릭터와 아름다운 영상, 추억을 소환하는 볼거리를 선보인다.

여기에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미국, 캐나다, 영국, 아일랜드, 호주, 뉴질랜드, 대만,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브루나이, 필리핀, 베트남, 태국, 라오스, 캄보디아, 미얀마까지 해외 17개국에 선판매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더욱이 아시아 주요 국가 대만(오는 30일 개봉 예정)과 베트남(4월 6일 개봉 예정), 싱가포르(4월 12일 개봉 예정)에서 개봉이 확정되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대만 배급사 측은 “‘지금 만나러 갑니다’의 대만 개봉을 할 수 있게 돼 굉장히 기쁘다. 훌륭한 배우들이 출연하는 감동적인 작품으로, 대만에서도 또 한 번의 로맨스 작품의 큰 흥행을 만들어 낼 거라고 믿고 있다”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14일 개봉.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케이블 채널 해외 촬영 중 신세경 숙소서 몰카

케이블 채널 올리브의 새 프로그램 해외 촬영 중 출연자인 배우 신세경과 걸그룹 에이핑크 윤보미의 숙소에서 ‘몰카’가 발견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