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를 기억해’ 이유영-김희원, 캐릭터 포스터 공개 “알수 없는 눈빛”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월 19일 개봉을 확정 지은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 ‘나를 기억해’가 시선을 압도하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나를 기억해’가 이유영, 김희원의 강렬한 눈빛이 돋보이는 캐릭터 포스터를 전격 공개하여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영화 ‘나를 기억해’는 의문의 연쇄 범죄에 휘말린 여교사 ‘서린’(이유영)과 전직 형사 ‘국철’(김희원)이 사건의 실체와 정체불명의 범인인 ‘마스터’를 추적하는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서는 이유영, 김희원 두 배우의 강렬한 눈빛, 긴박함이 느껴지는 표정과 함께 각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자아내는 카피가 담겨 있어 시선을 끈다. 결혼을 앞두고 행복한 나날을 보내다 뜻하지 않은 의문의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여교사 서린(이유영)의 캐릭터 포스터는 미스터리하면서도 긴장감 가득한 표정과 ‘꼭 봐야겠어! 날 이렇게 만든 사람’ 이라는 카피로 범인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끝까지 사건을 쫓는 열혈 전직 형사 국철 역의 김희원은 ‘무조건 잡는다’는 카피에 맞게 당장이라도 범인을 쫓아 뛰어갈 듯한 역동적인 포즈와 강렬한 눈빛을 보이고 있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시선을 압도하는 강렬한 캐릭터 포스터로 기대를 모으는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 ‘나를 기억해’는 오는 4월 19일 개봉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