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박시후 윤은혜 ‘사랑후애’, 4월 개봉 확정 ‘정통 멜로+영상美’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박시후와 윤은혜가 영화 ‘사랑후애’로 돌아온다.
13일 ‘사랑후애’(감독 어일선·제작 리옌엔터테인먼트) 측은 영화의 개봉일을 4월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사랑후애’는 감정이 메말라 버린 남자와 첫사랑을 잊지 못하는 여자, 두 남녀의 운명적 만남과 사랑을 그린 멜로 영화다. 박시후와 윤은혜는 이번 작품을 통해 애절한 사랑을 표현해 보는 이들의 감성을 자극할 예정이다.

여기에 베일에 싸인 인물로 등장하는 배우 한주완과 박시후의 엄마로 나오는 배우 문희경은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일 전망이며, 아역 배우 김지민, 홍태의는 윤은혜, 박시후의 어린 시절 역할로 등장,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준다.

‘사랑후애’는 배우들의 호연뿐 아니라 제주도와 북경을 넘나드는 로케이션 촬영을 통해 아름다운 영상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특히 인스턴트 사랑이 난무하는 시대에 잊고 지냈던 아날로그적 순애보를 담아내 공감을 자아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 대통령 ‘네임펜’ 서명, 의전비서관 자질 논

현재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안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평양공동선언 합의문에 서명할 때 네임펜을 사용한 일이 논란이 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