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세월호 4주기 추모’ 윤균상 “노란 리본은 정치가 아니다”

입력 : 2018-04-16 10:33 | 수정 : 2018-04-16 10: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윤균상이 세월호 4주기를 추모했다.
16일 윤균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노란 리본 사진과 함께 “#0416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리며 세월호 4주기를 추모했다.


그는 이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악플을 다는 네티즌들을 향해 “노란 리본은 정치가 아닙니다. 시비가 걸고 싶으시면 얼굴보고 시비 걸어보시든가”라고 말했다.

한편, 윤균상은 매해 4월 16일 노란 리본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추모의 뜻을 전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연합뉴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칩거’ 김기식 “아들 그렇게 되지 않았다면…

외유성 출장 논란으로 지난 16일 사의를 표명하고 칩거 중인 김기식(52) 전 금융감독원장이 첫 심경을 전했다.한겨레는 22일 김기…